국제 > 국제일반

트럼프 "홍콩보안법 대응조치 이번 주 중 발표...아주 강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7 06:55:11
백악관 대변인 "트럼프 대통령, 불쾌해 하고 있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애리 신정원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중국의 홍콩 국가안보법 제정에 대해 이번 주 중 대응을 내놓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홍콩 문제와 관련해 중국에 제재를 부과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지금 뭔가 (준비)하고 있다. 여러분들이 매우 흥미로워 할 것으로 생각한다. 하지만 오늘은 말하지 않겠다"고 답했다. 이어 "이번 주말이 되기 전에 뭔가를 듣게 될 것이다. 매우 강력하다"라고 말했다.

더힐 등의 보도에 따르면, 케일리 매커내니 백악관 대변인은 앞서 이날 언론 브리핑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의 노력(홍콩보안법 추진)에 불쾌(displeased)해 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중국이 홍콩을 장악할 경우 홍콩이 어떻게 금융 허브로 남을 수 있을지 의문이라고 했다"고 부연했다.

다만 중국이 홍콩보안법 추진을 끝내 강행할 경우 미국이 어떻게 대응할 지에 대해선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았다.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도 이날 폭스비즈니스와의 인터뷰에서 "(중국이) 홍콩보안법을 제정하려는 것은) 실수라고 생각한다"며 "일국일제(한 국가 한 체제)를 하려는 시도"라고 비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eri@newsis.com, jwsh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