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인천

인천시, 치유와 휴식 위한 스마트가든 조성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7 09:00:00
associate_pic
(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뉴시스] 함상환 기자 = 인천시는 산업단지 및 공공시설 내 스마트가든을 설치해 근로환경 개선 및 이용자의 휴식 공간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27일 밝혔다.

스마트가든 조성사업은 산림청 국비 지원을 받아 산업단지 및 공공시설 유휴공간을 활용해 쾌적한 쉼터를 제공하는 것을 목적으로 휴식과 치유, 관상효과를 극대화한 새로운 형태의 정원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시범사업으로 총 11개소를 설치하는데 남동국가산업단지, 서운·강화 일반산업단지 내 9개소 및 인천문화예술회관 2개소를 9월까지 조성 예정으로 개소당 3000만원을 투입한다.

또 설치장소 조건에 따라 박스 형태로 조성되는 큐브형, 휴게실 벽면을 활용한 벽면형으로 나뉘며, 공기정화능력이 탁월한 실내식물 식재, 자동관수시스템·생장조명 등 스마트시스템을 설치한다.

아울러 설치 이후 모니터링 및 이용자 만족도조사를 통해 사업 효과를 파악해 점진적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안상윤 녹지정책과장은 “스마트가든 조성사업으로 사계절 정원을 즐길 수 있는 실내 공간 인프라를 확충함으로써 미세먼지 저감 등 생활환경을 개선한다”며 “산업단지 근로자와 공공시설 이용자의 심신치유를 위한 공간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sh335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