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대전시, 로컬푸드 브랜드 '한밭가득' 집중 육성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7 08:34:15
associate_pic
[대전=뉴시스] 한밭가득 브랜드
[대전=뉴시스] 조명휘 기자 = 대전시는 안전한 농산물 공급을 위해 지역 농산물 브랜드인 '한밭가득'을 집중 육성한다.

27일 대전시에 따르면 '한밭가득' 농산물과 가공식품 및 서비스업 등록을 끝냈다. 브랜드 관련 분쟁을 예방하고 유사상표 등록을 막기 위한 조치다.  

'한밭가득'은 생산단계부터 안전하게 관리된 대전시 농산물 중 식약처장 고시 잔류농약 허용치의 2분의 1 기준을 통과한 농산물에 대해 인증해주는 제도다.

 250여 농가가 인증을 받았다. 이 가운데 50% 이상이 어린이집과 유치원에 로컬푸드 꾸러미를 공급하고 로컬푸드 직매장에 상품을 공급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집밥을 먹는 사람이 많아지면서 로컬푸드 직매장을 통한 매출이 지난해와 비교해 100% 가량 늘어난 것으로 파악된다. 

이성규 시 공동체지원국장은 "인증 생산자들이 자부심으로 건강한 농산물을 생산하고 있는 만큼 '한밭가득'을 지역의 대표 브랜드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emedi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