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대구지역 등교수업 후 고3 코로나19 확진 잇따라…6개 고교 등교중지(종합2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7 09:37:42
오성고·농업마이스터고 학생 2명 확진
오성·경북예술·남산·능인·시지·중앙고 등교중지
경북예고서 밀접 접촉자 추가 확인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이지연 기자 = 20일 오전 대구 수성구 만촌동의 오성고에 재학 중인 한 고3학생이 교문에 들어서고 있다. 2020.05.20. ljy@newsis.com
[대구=뉴시스] 박준 기자 = 대구 오성고등학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함에 따라 6개 고등학교의 등교가 중지되고 원격수업으로 전환됐다.

대구지역의 등교수업 이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학생은 현재까지 총 2명이다.

대구교육청은 "오성고에서 코로나19 확진 학생 1명이 발생함에 따라 오성고 및 경북예고, 남산고, 능인고, 시지고, 중앙고 등 6개 학교에 대한 등교수업을 중지하고 원격수업으로 전환했다"며 "경북예고는 오성고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학생이 추가로 확인됐다"고 27일 밝혔다.

대구교육청은 등교가 중지된 고교 인근 일부 중학교 등에 다니는 형제가 있거나 가족이 교직원인 경우에도 등교를 중지토록 조치했다.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오성고 A군은 지난 20일 등교 개학한 다음날(21일) 나이스 자가진단시스템으로 등교중지 안내를 받았다.

A군의 체온은 정상이었으나 기침 증상이 있었다. A군은 평소 비염 및 기침증상이 있어 지난 24일까지 4일간 자율보호격리 했다. 이후  지난 25일 등교해 오전 8시10분께 교실에 입실했다.

하지만 담임교사가 A군에게 기침 증상이 지속되는 것을 보고 같은날 오전 8시15분께 일시적 관찰실로 옮겼다가 학부모에게 연락해 바로 하교해 검사를 받도록 했다.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이지연 기자 = 20일 오전 대구 수성구 만촌동의 오성고에서 교내 입장 전 학생들의 발열 체크를 하고 있다. 2020.05.20. ljy@newsis.com
A군은 지난 26일 수성보건소로부터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대구시 방역당국과 보건소, 대구교육청은 오성고에서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역학조사를 실시했다.

오성고에 대한 방역 및 소독을 실시하고 접촉자에 대한 검체검사 등도 진행 중이다.

수성구 보건소는 오성고에 선별진료소 마련하고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특히 A군은 역학조사 과정에서 학교 내 급식시간 외에는 마스크를 착용한 채 생활했으며 같은 반 학생 외에는 밀접접촉자가 거의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그러나 하교 후 다른 학교에 다니는 학생들과 접촉했다.

이 과정에서 경북예고 학생 1명이 A군과 밀접 접촉한 것으로 확인돼 등교가 중지됐다.

이보다 앞서 지난 21일 농업마이스터고 기숙사에 입소한 고3 B군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이지연 기자 = 20일 오전 대구 수성구 만촌동의 오성고 학생과 교사가 교실에 들어서고 있다. 2020.05.20. ljy@newsis.com
B군은 등교수업을 앞두고 대구교육청이 집단감염 우려가 높은 기숙사 입소 학생 및 교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확인됐다.

B군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지만 발열이나 기침 등이 없는 무증상이다.

대구교육청은 농업마이스터고 3학년 학생 및 교직원들에 대한 검체검사를 실시했으며 그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강은희 대구교육감은 "아직은 안심하거나 방심하기에는 상황이 너무 어렵다. 지역사회 감염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다른 학교 학생들과 접촉하거나 하교 후 노래방, 당구장, PC방과 같은 다중이용시설을 출입하는 것은 학교 내 감염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이어 "발열 및 기침 등 아무리 경미한 의심증상이 있더라도 즉시 코로나19 선별검사를 받고 가정에서는 외출 등을 자제하고 자가격리 수칙을 지킬 수 있도록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