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세종시 지역화폐 여민전, 고객사랑브랜드대상 따냈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7 14:29:14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송승화 기자 = 세종시의 지역화폐 여민전이 ‘고객사랑브랜드대상’에서 지역화폐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소비자에게 신뢰와 사랑을 받고 있는 부문별 최고 브랜드를 선발, 매년 시상한다.

올해 3월 출시된 여민전은 두 달 만에 240억원 판매, 80일 만에 230억원 결제 기록을 세우며 올해 고객사랑브랜드대상에서 신설된 지역화폐 부문에서 대상을 받았다.

여민전은 세종대왕이 만든 ‘백성과 더불어 즐기다’라는 뜻의 아악 여민락(與民樂)에서 착안,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시민 모두가 함께하는 화폐’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여민전은 본인 명의의 은행계좌와 스마트폰을 소유하고 있는 만 14세 이상이면 누구나 발급 받을 수 있다. 세종시에서 신용카드 결제가 가능한 사업장 1만2000여곳에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여민전의 최대 매력은 캐시백이다. 점포에서 결제를 하면 즉시 결제금액의 6∼10%를 캐시백(환급) 받을 수 있다.

여민전은 5월분 발행 목표액인 88억원이 하루 만에 완판되는 기록도 세웠다.

지난 22일 기준 여민전 가맹점 결제액은 238억원으로 여민전 발행액이 곧 소비로 이어져 소상공인 매출 증대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아울러 별도 캐시백 혜택은 없지만 지역 내 공공기관의 여민전 구매를 통한 경제살리기 동참도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지금까지 여민전을 구매한 기관은 세종시교육청, 세종발전본부, 행복청, 한국교원대, 건축도시공간연구소, 농정원, KDI국제정책대학원 등 7곳이다.

 여민전 앱 가입자는 7만2409명으로, 세종시 전체 15세 이상 인구 27만4804명(4월 기준)의 26.3%에 육박한다. 세종에 거주하는 성인 10명 가운데 2명 이상이 여민전 앱에 가입한 셈이다.

이춘희 시장은 “앞으로 보다 많은 세종시민이 여민전을 활용해 지역경제가 선순환 될 수 있도록 여건을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ssong100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