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윤미향 오늘 의원임기 시작 전 기자회견… 의혹 소명될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9 06:00:00  |  수정 2020-05-29 07:34:36
시간·장소 아직 미정…민주당에 직접 알릴 예정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윤미향 더불어시민당 비례대표 후보가 31일 서울 여의도 더불어시민당 당사에서 뉴시스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20.03.31. bluesoda@newsis.com
[서울=뉴시스] 김남희 기자 =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이 29일 자신을 둘러싼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힌다.
 
윤 당선인은 현재 2015년 한일 위안부 피해자 합의 사전 인지 여부, 기부금 사용처 및 정의기억연대 회계부정, 안성 쉼터 고가 매입, 이용수 할머니 출마 제지 등 각종 의혹에 휩싸여있다. 검찰에 고발된 것만 10건이 넘는다.
 
기자회견 시간 및 장소는 윤 당선인이 정해 직접 민주당 측에 알리기로 했다. 당초 국회 소통관이 기자회견 장소로 거론됐으나 상황을 고려해 국회 내에선 하지 않는 쪽으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전해졌다.
 
소명을 위한 자료 준비는 민주당 내 일부 의원실의 조력을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은 20대 국회의원 임기 종료일로, 21대 국회의원 임기를 시작하기 전 윤 당선인이 모든 의혹을 소명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민주당은 기자회견 후 당 차원의 입장 표명 여부에 대해서는 "아직 정해진 바가 없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