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북한, 홍콩보안법 통과 소식 보도…中 편들기 나서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9 12:08:39
법 통과되면 반(反)중국 시위 통제 가능해져
미중 갈등 이슈로 부상…향후 北 입장 주목
associate_pic
[홍콩=AP/뉴시스] 28일 중국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13기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3차 전체회의 폐막식이 열리는 가운데 홍콩보안법 표결 결과가 현광판에 표시되고 있다. 홍콩보안법은 찬성 2878표 반대 1표, 기권 6표로 통과됐다. 2020.05.28
[서울=뉴시스] 김지현 기자 = 북한 관영매체는 29일 미중이 대립각을 세우고 있는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초안 통과 소식을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과 노동신문 등은 이날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정협)가 지난 21~27일 베이징에서 진행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정협 위원들은 "국가의 안전수호를 위한 홍콩특별행정구의 법률제도 및 집행체제를 수립하고 완비하기로 한 전국인민대표대회의(전인대) 결정 초안(홍콩보안법 초안)을 전적으로 찬성하고 지지했다"고 전했다.

홍콩보안법은 중국이 홍콩에 정보기관을 세워 반(反)중국 시위 등을 통제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미국은 지난 22일 전인대 개막식에서 이 같은 초안이 공개되자 홍콩에 대한 특별대우를 박탈하겠다고 맞서며 중국을 압박하고 있다.

북한 매체들은 홍콩보안법 통과 소식만 간단하게 전했지만, 향후 전인대 의결 과정을 전하면서 과거 미중 갈등 사안처럼 중국 지지 입장을 직간접적으로 나타낼 수 있어 보인다.

북한은 지난해 홍콩 송환법 반대 시위 사태가 국제분쟁화 조짐을 보였을 당시 외무성 차원에서 "중국의 내정인 홍콩 문제에 간섭하는 외부세력의 시도가 노골화되고 있다"고 비판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fin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