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KT-이엘, '스마트 원격 관제 사업' 협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31 09:00:00
태양광 원격관제 시스템에 eMTC 통신 탑재
다양한 스마트 원격관제 사업 발굴 상호 협력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KT는 지능형 산업용 원격단말장치 제조사 이엘과 'eMTC 기반 스마트 원격 관제 사업협력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eMTC(LTE Cat. M1)'은 IoT 전용 통신 기술로, 뛰어난 이동성과 긴 배터리 지속 기간을 보유한 것이 장점이다. HD급 이미지 등 데이터 전송이 가능하며 다양한 칩셋과 모듈을 통해 다양한 분야의 IoT 단말에 쉽게 적용할 수 있다.

지난 29일 광주광역시 남구에 위치한 이엘 본사에서 체결된 계약을 통해 양사는 eMTC 통신 기반 스마트 원격 관제 사업 활성화에 대한 협력을 강화하고 고객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양사는 태양광 스마트 원격관제 사업을 먼저 추진한다. 태양광 발전소의 인버터에 이엘의 IoT 단말기를 설치하고 KT의 eMTC 네트워크를 이용해 태양광의 전력량 및 인버터 고장 유무를 원격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다.

KT는 지난 28일부터 김제, 나주 지역에 eMTC 통신 모듈을 탑재한 태양광 스마트 원격단말의 설치를 시작했으며 전국으로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태양광 관제 사업에 활용되는 이엘의 솔라링은 KT의 중소기업 상생 프로그램 'KT 파트너스(Partners)'가 적용돼 KT의 품질 자문과 판로개척 지원을 받은 제품이다. KT 파트너스 프로그램을 통해 고객 신뢰도 향상과 사업 영역 확장에 대한 협력을 기대할 수 있다.

양사는 향후 보다 정확한 관제로 침수피해 시 사전 예방이 가능한 ▲스마트 하천관리 ▲농업용 배수 펌프장 ▲교통 시설물 관리 등 더욱 다양한 분야에 eMTC 네트워크를 적용하는 협업을 이어갈 예정이다.

KT 디바이스사업본부장 이현석 전무는 "이번 협약을 통해 eMTC 통신 기술을 스마트 원격 관제 사업에 적용하고 서비스 지역 확대는 물론 다각적 사업을 모색하는 협력 체계를 구축했다"며 "KT는 다양한 분야의 IoT 파트너들과 협업해 IoT 산업의 혁신을 리딩해 나가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