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야구

키움, 외국인타자 모터 방출…대체 선수 찾는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30 11:24:1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13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 5회말 키움 모터가 타격하고 있다. 2020.05.13. chocrystal@newsis.com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가 30일 오전 한국야구위원회(KBO)에 외국인 타자 테일러 모터(31)에 대한 웨이버 공시를 요청했다.
 
키움은 성적이 부진한 모터를 방출하고 새로운 외국인 선수를 뽑기로 결정했다.

모터는 올해 10경기에 출전해 0.114(35타수 4안타)의 타율에 1홈런 3타점을 기록했다.

모터는 타격 부진으로 2군에 내려가기도 했지만, 기량을 찾지 못했다.

키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해외 출장이 어려운 현 상황을 고려해 구단의 자체 데이터와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 새로운 외국인 선수를 물색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