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전북

부안군 해안서 멸종위기종 상괭이 사체 발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30 21:31:37
associate_pic
[부안=뉴시스]윤난슬 기자 = 전북 부안해양경찰서는 30일 부안군 변산면 성천항 해안가에서 멸종위기 보호종 돌고래인 상괭이 사체가 발견됐다고 밝혔다.(사진=부안해경 제공)
[부안=뉴시스] 윤난슬 기자 = 전북 부안해양경찰서는 30일 부안군 변산면 성천항 해안가에서 멸종위기 보호종 돌고래인 상괭이 사체가 발견됐다고 밝혔다.

발견된 상괭이는 암컷으로 길이 83cm, 둘레 53cm, 무게 19kg인 것으로 확인됐다.

상괭이는 불법 포획 흔적은 없으며, 부안군에 인계했다고 해경은 전했다.

해경 관계자는 "상괭이는 국제보호종인 만큼, 부상한 채 발견되거나 조업 중 그물에 걸렸을 때는 신속해 구조해 해양경찰에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