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제주

제주 관광후 돌아간 군포시민 코로나19 확진…동선 조사중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30 22:10:10  |  수정 2020-05-30 22:10:40
오늘하루 확진자 2명… 美서 입국·관광한 외지인 각1명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제주공항 국내선입국장 발열 검사대를 통과하고 있는 관광객들. woo1223@newsis.com
[제주=뉴시스] 강정만 기자 = 경기도 군포시에서 지난 25∼27일 제주도에 왔다간 관광객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로 발표돼 제주도 방역당국이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경기도 군포시 거주 A씨가 코로나19 확진을 받은 것으로 군포시 보건소로부터 통보를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5일 지인 24명과 함께 제주에 입도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군포시에 돌아간 후 지난 29일 발열 및 근육통 등 증상이 나타나자 그날 오후 5시30분 경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 30일 오전 11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도는 이에 따라 A씨가 다녔던 곳을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도는 중앙방역대책본부 코로나19 대응지침(8판)에 따라 확진환자에 대한 증상발생 2일전인 27일부터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도는 A씨의 동선과 접촉자를 신속히 조사해 밀접 접촉자를 격리하고, 방문 장소에 대한 방역소독을 실시할 방침이다.

도 방역당국은 30일 오후 7시께 코로나19 15번째 확진자가 발생 해 긴장상태인 가운데, 다시 1명의 관광객 확진자가 제주를 관광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방역 초비상 상태다.


◎공감언론 뉴시스 kj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