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GS건설, '대구용산자이' 1순위 청약 접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6-03 11:25:35
전용면적 84~100㎡ 429가구 공급…2호선 용산·죽전역 더블역세권
자녀·신혼부부 특별공급 159가구 모집 1040명 접수, 평균 6.54대 1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대구용산자이 투시도

[서울=뉴시스] 박성환 기자 = GS건설은 대구 달서구 용산동 208-34일대 들어서는 대구용산자이 1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고 3일 밝혔다.

대구용산자이는 지하 4층 지상 최고 45층 4개 동 전용면적 84~100㎡ 총 429가구의 주상복합아파트다. 전용면적 별로 ▲84A㎡ 117가구 ▲84B㎡ 117가구 ▲84C㎡ 117가구 ▲100㎡78가구 등으로 구성된다. 지상 1~2층에는 근린생활시설이 들어선다.

대구용산자이는 대구 지하철 2호선 용산역과 죽전역이 가까워 도보이동이 가능하다. 달구벌대로와 중부내륙고속도로(성서IC), 용산로, 와룡로 등이 가까워 시내·외곽 이동이 편리하다. 인근 지역에는 KTX·SRT 등 고속철도와 대구권 광역철도가 정차하는 서대구고속철도역도 내년 개통될 예정이다.

대구지방법원, 대구지방검찰청 등 행정기관이 가깝다. 대구시청 신청사(2025년 예정)도 인근에 들어설 예정이다. 하나로마트, 홈플러스(성서점) 등이 단지 주변에 있고, 학생들의 문화, 취미생활과 수영도 즐길 수 있는 대구학생문화센터도 가깝다. 용산초, 장산초, 용산중, 성서중 등 교육시설도 인접해 있다.

대구용산자이는 선호도가 높은 4베이 중심(일부 타입 제외)으로 전 가구에 드레스 룸과 거실 팬트리 등이 제공된다. GS건설이 자랑하는 커뮤니티 시설인 '자이안센터'는 지상 4층에 마련했다. 이곳에 카페테리아, 피트니스 시설, GX룸, 골프연습장, 샤워장. 도서관, 독서실 등이 들어선다. 

대구용산자이가 들어서는 달서구는 비(非)규제지역으로 청약 예치금 및 대구 거주기간이 충족되면 세대주가 아니어도 1순위 청약이 가능하다. 또 1주택자도 입주 전까지 기존 주택 처분조건으로 1순위에 청약할 수 있다.

1순위 당첨자 선정방식은 전용면적 85㎡ 이하는 가점제 40%, 추첨제 60%다. 동일순위 내 경쟁 발생 시 대구 6개월 이상 거주자에게 우선 공급된다. 전용면적 85㎡ 초과 주택의 경우 추첨제 100%로 진행된다. 당첨자 발표는 10일이다. 정당 계약은 23~26일 4일간 진행된다. 전매제한은 당첨자 발표일로부터 6개월이다.

전날 다자녀·신혼부부 등을 대상으로 진행된 특별공급에서 159가구 모집에 총 1040명이 접수해 평균 6.54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 가운데 전용면적 84㎡A는 신혼부부 특별공급 23가구에 528명이 청약, 22.9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견본주택은 달서구 두류동 대구지하철 2호선 두류역 주변에 있다. 입주는 2024년 2월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0322@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