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GS건설, 대구용산자이 평균 114.62대 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6-04 11:03:26
associate_pic
대구용산자이 투시도

[대구=뉴시스] 나호용 기자 = GS건설은 대구용산자이가 최고 238.21대 1의 청약 경쟁률을 보이며, 전 주택형 1순위 마감했다고 4일 밝혔다.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대구용산자이 1순위 청약을 받은 결과, 270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3만947명이 접수해 평균 114.6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주택형 별로는 전용면적 84㎡A가 66가구에 1만5722명이 몰려 238.21대 1의 경쟁률로 가장 인기가 높았다. 이어 전용면적 100㎡ 96.49대 1, 84㎡C 66.56대 1, 84㎡B 60.85대 1 등 고른 경쟁률로 전 가구 1순위 청약에서 끝났다.

대구용산자이 김소형 분양소장은 “1순위 청약에 앞서 전날 진행된 특별공급에서 평균 6.5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해 어느 정도 인기를 예감케 했다” 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대면접촉이 충분치 못했음에도 많은 관심을 보여주신 고객께 감사 드린다”고 했다

당첨자 발표는 10일이며 정당 계약은 23~26일 4일간 진행된다. 전매제한은 당첨자 발표일로부터 6개월이다.

대구용산자이는 지하 4층 지상 최고 45층 4개 동 전용면적 84~100㎡ 총 429가구의 주상복합아파트이다. 지상 1~2층에는 근린생활시설이 들어서고 아파트는 5층부터다.

대구 지하철 2호선 용산역과 죽전역을 모두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달구벌대로와 중부내륙고속도로(성서IC), 용산로, 와룡로 등의 도로교통 이용도 편리하다. 인근 지역에는 KTX·SRT 등 고속철도와 대구권 광역철도가 정차하는 서대구고속철도역이 내년 개통될 예정이다.

대구지방법원, 대구지방검찰청 등 행정기관이 가깝고, 2025년에는 대구시청 신청사도 인근지역에 들어설 예정이다. 하나로마트, 홈플러스(성서점) 등이 단지 주변에 있다. 학생들의 문화, 취미생활과 수영을 즐길 수 있는 대구학생문화센터도 가깝다. 용산초, 장산초, 용산중, 성서중 등 교육시설 역시 잘 갖춰져 있다.

대구용산자이는 선호도가 높은 4베이 중심(일부 타입 제외)으로 전 가구에는 드레스 룸과 거실 팬트리 등이 설치된다. 주방과 거실에는 차세대 환기형 공기청정시스템 ‘시스클라인(SysClein)’이 무상으로 제공된다. GS건설이 자랑하는 커뮤니티 시설인 자이안센터는 지상 4층에 마련했다. 이곳에 카페테리아, 피트니스 시설, GX룸, 골프연습장, 샤워장. 도서관, 독서실 등이 들어선다.

견본주택은 달서구 두류동 대구지하철 2호선 두류역 주변에 있으며, 입주는 2024년 2월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nhy@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