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이영훈 순복음교회 목사, 국민문화재단 공동이사장 취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6-05 10:29:48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영훈 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목사. (사진 = 여의도순복음교회 제공) 2020.06.05.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임종명 기자 = 이영훈 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목사가 국민문화재단 공동이사장에 취임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지난 4일 CCMM빌딩 12층 컨벤션홀에서 열린 국민일보 미디어선교 후원 및 한국교회 세움의 날 행사에서 이 목사가 공동이사장으로 취임했다"고 5일 밝혔다.

이 목사는 "국민일보가 기독교를 대변하는 언론으로서의 사명을 다하고 우리나라 5000만 국민의 가슴 속에 복음 실은 국민일보가 실려서 대한민국이 밝아지고 바른 길로 가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국민일보는 1988년 '사랑, 진실, 인간'을 사시로 창간했다. 이 목사와 박종화 목사가 공동이사장으로 취임하면서 코로나19 이후 변화될 한국 사회에 새로운 희망의 메시지를 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 이날 행사에서는 한국교회 세움의 날 공동선언문 발표도 진행됐다.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한국교회의 상황을 신앙과 믿음으로 이겨낼 것과 한국교회의 부흥과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을 결의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mstal0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