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울아산병원 확진자 방문에 일부 폐쇄…"검사 다음날 병원 찾아"(종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6-05 19:32:15
5일 오전 7시부터 9시30분 검사실·식당 등 방문
전날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진단 검사 받아
외래진료 대기 중 보건소로부터 확진사실 통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윤청 기자 = 5일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전경이 보이고 있다. 서울아산병원은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확인돼 신관, 동관 내 일부 시설을 폐쇄하고 소독 조치했다고 밝혔다. 2020.06.05.  radiohead@newsis.com
[서울·세종=뉴시스] 배민욱 임재희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 다음날인 5일 예약한 외래 진료를 위해 서울아산병원을 찾은 환자가 진료를 기다리던 중 확진 사실이 확인됐다. 병원 측은 검사실 등을 폐쇄 후 소독 조치했다.

서울아산병원에 따르면 60대 남성 환자 A씨는 이날 오전 7시께 신경과 외래 진료를 위해 아산병원을 방문했다.

A씨는 지난 4일 서울 강북구 보건소 선별 진료소에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으나 5일 예약한 외래 진료를 위해 아산병원을 찾은 것으로 병원 측은 파악했다.

아산병원은 평소 병원을 이용해온 A씨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사실을 오전 9시30분께 지역 보건소로부터 통보받고 A씨를 음압격리병상에 입원 조치했다.

A씨는 오전 7시부터 9시30분께 신관 1층의 키오스크(무인 단말기)와 채혈실, 동관 2층 심전도실, 동관 1층 외래촬영실, 동관 지하 1층 금강산 식당 등을 다녀갔다.

다만 A씨는 검사 이후 외래 진료를 기다리던 중으로 검사실 직원 등을 제외하면 담당 교수 등 의료진과의 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병원 측은 보고 있다.

아산병원 관계자는 "어제 발열 증상이 있으셔서 선별 진료소를 찾으셨다가 오늘 오전 10시 신경과 진료가 예약돼 있으셔서 병원을 찾으신 것으로 보인다"며 "환자 분의 확진 사실은 진료를 보시기 전에 발견돼 바로 격리 조치했다"고 말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윤청 기자 = 방역 관계자들이 5일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신관에서 회전문을 소독하고 있다. 서울아산병원은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확인돼 신관, 동관 내 일부 시설을 폐쇄하고 소독 조치했다고 밝혔다. 2020.06.05.  radiohead@newsis.com
아산병원 측은 이동 경로가 겹쳐 추가 방역조치가 필요한 환자나 보호자에 대해선 방역당국 역학조사 후 개별 연락을 할 예정이다.

병원 측은 "병원을 방문하시기 전 코로나19 관련 증상이 있거나 코로나19 검사 후 결과를 기다리시는 환자 및 보호자분은 병원 출입을 삼가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서울 송파구 관계자는 "확진자가 다녀간 서울아산병원 동선 내 키오스크, 채혈실, 심전도실, 외래촬영실, 식당은 즉각 폐쇄 조치 후 방역소독을 완료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폐쇄회로(CC)TV를 확인해 접촉자를 파악한 후 별도 통보해 검체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mkbae@newsis.com, limj@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