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부산 해운항만업계 ‘코로나19 위기극복’ 간담회 개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6-24 15:26:29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25일 오전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해운항만업계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박성훈 부산시 경제부시장 주재로 부산항만산업총연합회·부산항만산업협회·한국선박수리공업협동조합·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한국선주협회 등의 업계 대표와 전문가 및 유관기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

  최근 코로나19의 글로벌 확산으로 항만 물동량이 감소하는 등 해운항만업계 전반으로 충격이 본격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업계 애로 및 건의사항을 수렴하고 규제개선 등을 통한 조기회복 지원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부산시는 부산항 경쟁력 강화 및 부산지역 해운항만업계 육성을 위해 해운선사·선박관리·선용품·수리조선 등 다양한 연관산업에 대한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 최근에는 전자상거래 언택트 물류시스템 육성을 위한 부산항 해송특송장 도입, 부산지역 업계 근접 지원을 위한 부산항만수산산업진흥원 설립 등도 추진하고 있다.

  박진석 부산시 해양수산물류국장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현장의 목소리를 수렴해 시 정책에 적극 반영하고 해양수산부 등 관계부처에 신속하게 건의해 해운항만산업이 빠르게 회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eraid@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