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일본, 홍콩보안법 가결에 유감 "관계국과 엄정 대처하겠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6-30 14:22:11
associate_pic
[도쿄=AP/뉴시스]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이 지난 2월 26일 도쿄 총리 관저에서 기자회견을 가지고 있다. 2020.05.07.

[서울=뉴시스]이재준 기자 = 일본 정부는 30일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가 홍콩에 대한 통제를 강화하는 '홍콩국가안전유지법(보안법)을 가결한데 강력한 유감의 뜻을 표명했다.

산케이 신문 등에 따르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은 이날 정례 기자회견에서 "국제사회와 홍콩 시민의 강력한 우려에도 홍콩보안법의 통과된 것은 홍콩과 긴밀한 경제관계와 인적 교류를 하는 일본에는 유감스러운 일"이라고 밝혔다.

스가 관방장관은 홍콩보안법 제정이 국제사회의 1국2체제(一國兩制)에 대한 신뢰를 훼손했다며 관계국과 긴밀히 연대해 엄정하고 적절하게 대처하겠다고 언명했다.

또한 스가 관방장관은 "홍콩이 자유롭게 열린 체제를 유지하면서 안정적이고 민주적으로 발전하는 것을 중시한다는 일본의 입장은 일관하며 홍콩보안법에 관해선 중대한 관심을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

스가 관방장관은 중일관계와 관련해서는 계속 양국 간에 다양한 의사소통을 하고 있다면서도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 국빈방문의 구체적인 일정을 조정할 단계가 아니다"라고 못 박아 홍콩보안법 강행이 당분간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임을 시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jj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