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속보]北최선희 "북미회담설 여론화에 아연함 금할 수 없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7-04 13:25:04  |  수정 2020-07-04 13:25:30
[서울=뉴시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