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남부

안양서 감염경로 미확인 40대 남자 확진…호계2동 거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7-07 19:26:53
associate_pic

[안양=뉴시스] 박석희 기자 = 경기 안양시에서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시는 7일 코로나19 66번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확진자 A씨는 40대 남성으로 동안구 호계2동에 가족 1명과 거주한다.

A씨는 6일 발열 등 발현 증상이 나타나 한림대학교 성심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하고 7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양성 판정 이후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됐다. 아울러 시는 확진자 A씨의 자택 등에 대한 방역 및 소독을 완료했다.

하지만 감염경로는 전혀 전해지지 않고 있다. 시는 "경기도 역학조사관이 자세한 감염경로와 확진자 동선 등을 조사 중에 있다"며 "역학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확진자의 관내 이동경로 등 정확한 세부정보를 알려드리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시민 여러분께서는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외출을 자제하시고, 나가실 경우 사람들이 운집하는 장소를 피하고 반드시 마스크 착용과 손세정제 사용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Shpark.55@hanmail.net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