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사이코지만 괜찮아', 7월 첫째주 케이블TV VOD 2위…1위는?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7-12 13:36:16
‘사라진 시간’, ‘바람과 구름과 비’, 1위 차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재은 기자 = ’사라진 시간’은 새롭게 1위에 올랐고, ‘바람과 구름과 비’는 4주 연속 정상을 지켰다.

홈초이스가 발표한 LG헬로비전, Btv 케이블, 딜라이브, CMB, 현대HCN 등 전국 케이블TV의 ‘7월 1주차 영화 · 방송 VOD 순위’에 따르면, ‘사라진 시간’이 영화 VOD  순위 1위를 차지했다.

‘사라진 시간’은 베테랑 배우 정진영의 감독 데뷔작으로, 의문의 화재사건을 수사하던 형사 형구(조진웅)가 자신이 믿었던 모든 것이 사라지는 충격적인 상황과 마주하면서 자신의 삶을 찾아 나서는 이야기를 담았다. 

‘침입자’는 2주 연속 2위를 기록했다. 25년 만에 실종됐던 동생 유진을 찾은 오빠 서진이 동생의 비밀을 쫓다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스릴러다.

3위 ‘언더워터’는 육지에서 8,000km 떨어진 해저 11km의 기지가 원인불명의 지진으로 무너지자 대원들이 사투를 벌이며 탈출을 시도하는 SF 공포 스릴러다.

4위에 오른 ‘무사회:사무라이대습격’은 중국 대표 무술단체 무사회와 일본 사무라이 조직 흑룡회의 무술 자존심 대결을 그린 무협 액션 영화다.

‘콜 오브 와일드’는 전주 대비 한 계단 더 내려와 5위를 기록했다. 거친 알래스카 야생 속에서

진정한 용기로 자신을 찾아가는 개 '벅'의 이야기를 담은 감동 어드벤쳐 영화다.

TV조선 토일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는 4주 연속 방송 VOD 1위를 이어갔다.

‘바람과 구름과 비’는 운명을 읽는 조선 최고의 역술가이자 명리를 무기로 활용하는 주인공의 아름다운 도전과 치열한 왕위쟁탈전으로 흥미를 더해가고 있다. 고성희가 얽매여 있던 인생을 뒤바꿀 결심을 하면서 긴장감을 높이고 있다.

‘사이코지만 괜찮아’가 2위에 올랐다.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 병동 보호사 문강태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사랑의 콜센타’는 3위에 랭크됐다. ‘미스터트롯’의 TOP7과 현역7이 '트로트 별들의 전쟁' '1대1 데스매치'를 벌여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4위 ‘뭉쳐야 찬다’는 ‘어쩌다FC’가 구 대회 4강 신화를 위한 드림팀을 구축한 가운데 새로운

라인업으로 치른 첫 경기에서 한층 업그레이드된 경기력으로 2대 0 첫 무실점 승리를 거뒀다.

5위는 ‘편의점 샛별이’가 차지했다. 생활밀착형 공간인 편의점을 무대로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사람들 간의 정과 따스한 감성을 녹여내며 색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홈초이스는 2007년 전국 케이블TV 사업자가 공동 출자해 설립한 국내 최초의 VOD 서비스 사업자로, 케이블TV VOD 서비스, VOD 광고, 영화 배급, 채널 사업 등을 하고 있는 종합 미디어 콘텐츠 기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lj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