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야구

LG·NC전 3회 노게임…전경기 월요일로 순연(종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7-12 19:28:41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10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KBO리그 SK와이번스-LG트윈스 경기가 우천으로 취소됐다는 안내문이 전광판을 통해 보이고 있다. 이날 취소된 경기는 11일 오후 3시 열린다. 2020.06.10. chocrystal@newsis.com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야구 없는 일요일이다. 12일의 프로야구 5경기가 모두 하루 뒤로 미뤄졌다.

이날 오후 5시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릴 예정이던 2020 신한은행 쏠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KIA 타이거즈전과 부산 사직구장에서의 두산 베어스-롯데 자이언츠전,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의 SK 와이번스-한화 이글스전, 수원KT파크의 삼성 라이온즈-KT 위즈전이 우천 취소됐다.

해당 경기는 같은 장소에서 13일 오후 6시30분 진행된다.

NC 다이노스와 LG 트윈스의 잠실구장 맞대결은 3회초 노게임이 선언됐다. 두 차례 중단과 재개를 거듭한 끝에 오후 7시22분 노게임이 최종 결정됐다.

NC-LG전은 13일 오후 6시30분 1회초부터 진행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적용한 특별 서스펜디드 규정이 혹서기(7~8월)와 일요일 경기에는 적용되지 않기 때문이다.

자연스레 모창민의 1000경기 출전 등 기록들은 모두 소멸된다. 2이닝 2실점으로 주춤한 NC 선발 구창모의 평균자책점 1.48도 그대로 유지된다. 

올해 첫 월요일 경기다.

코로나19 여파로 예정보다 늦은 5월5일 막을 올린 KBO리그는 144경기를 모두 소화하기 위해 일요일 경기가 우천 취소되면 월요일에 거행한다.

단 월요일 경기는 연장전 없이 9회까지만 소화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