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박기량 "1년에 27번 선봤지만 기름진 목소리 탓에 퇴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7-13 10:00:11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13일 오전 방송된 KBS 1TV 교양 '아침마당'에 성우 박기량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사진 = KBS 1TV '아침마당')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수민 인턴 기자 = 성우 박기량이 목소리로 이성에게 퇴짜를 맞았다고 밝혔다.

13일 오전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의 '국가대표 성우 특집'으로 진행됐으며, 성우 김영선, 최수민, 장광, 서혜정, 박기량, 배한성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박기량은 영화 '맥가이버' 머독(마이클 데스 바레스), '쥬라기 공원' 이안 말콤(제프 골드브럼) 역 더빙, KBS 2TV 교양 'VJ특공대' 등에서 활약한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박기량은 타고난 목소리 덕에 인기가 많았을 것 같다는 말에 "제가 6개월 동안 27번 선을 봤다. 그때는 다 실패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목소리도 기름지고 맡는 배역들이 그렇다 보니, 이 사람은 실제로도 그럴 거라는 생각에 퇴짜를 놓더라"고 털어놨다.


◎공감언론 뉴시스 lsm93102@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