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LG헬로비전, 서울재활병원에 의료용 마스크 1만장 전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7-16 01:40:00
지역채널 방송 통해 후원 안내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재활병원 방역·모금 돕는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LG헬로비전이 서울재활병원에 마스크 1만 장을 전달해 코로나19 방역을 돕고, 지역채널 방송을 통해 모금도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

서울재활병원은 장애인 비중이 80%에 달하는 전문병원으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폐쇄 시 지역 장애 아동과 청소년 대상 재활 치료에 큰 타격을 주게 된다. 지난 2월 확진자가 발생해 2주간 문을 닫게 되면서 운영상의 어려움도 함께 겪고 있다.

이번 지원은 지역채널을 통해 지역의 이슈를 보도하고, 실제 지원까지 이어가며 종합적 문제 해결을 돕는 ‘솔루션 저널리즘’ 사례다. 마스크를 전달해 방역을 지원하고 지역채널 자막 광고를 통해 후원을 안내한다.

서울재활병원 이지선 병원장은 “재활 치료 특성상 환자와 의료진이 밀접하게 접촉해야 하는데, 장애인들은 일반인들보다 감염 위험에 취약하다“며 “이렇게 꼭 필요한 선물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LG헬로비전 CRO 윤용 전무는 “지역채널을 통해 재활병원의 상황을 조명하고 실제 지원까지 이어갈 수 있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라며 “준비한 마스크가 지역 재활병원 내 코로나 예방에 작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LG헬로비전과 임직원들은 지역 취약계층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이어왔다. 지난 3월부터 지역 내 거주 장애인, 독거 어르신, 외국인 노동자 등을 대상으로 마스크, 손 소독제를 비롯한 위생 용품을 전달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