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울시 "그린벨트 온전히 보전…흔들림 없이 지킨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7-15 19:48:04
"한 번 훼손되면 원상 복원 불가능"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시청 신청사.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배민욱 기자 = 서울시는 15일 그린벨트(개발제한구역)와 관련해 "해제 없이 온전히 보전한다는 것이 시의 확고하고 일관된 입장"이라고 밝혔다.

황인식 서울시 대변인은 이날 그린벨트 관련 입장문에서 "미래 자산인 그린벨트를 흔들림 없이 지키겠다"며 이 같이 말했다.

황 대변인은 "그린벨트는 개발의 물결 한 가운데에서도 지켜온 서울의 마지막 보루"라며 "한 번 훼손되면 원상 복원이 불가능하다"고 강조했다. 

황 대변인은 "주택시장 안정 보완대책 마련을 위한 주택공급 확대 TF(태스크포스) 및 실무기획단 운영에 있어 시는 개발제한구역이 제외된 '7·10 주택시장 안정 보완대책' 범주 내에서 논의하는 것으로 참여하고 있다"며 "오늘 회의에서도 이러한 입장을 분명히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시는 현재 주택공급과 관련한 심각한 상황을 충분히 인지하고 대책마련 과정에서 중앙정부와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mkba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