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축구

손흥민 '공격포인트 30' 달성…"매 시즌 발전하는 선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7-16 15:20:04
英 이브닝스탠다드 "손흥민에겐 다사다난했던 시즌"
associate_pic
[뉴캐슬=AP/뉴시스]토트넘 손흥민이 15일(현지시간) 영국 뉴캐슬의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6라운드 뉴캐슬과의 경기에 선발 출전해 선제골을 넣고 기뻐하고 있다. 손흥민은 전반 27분 선제골을 터트려 2경기 연속 골을 기록했으며 토트넘은 3-1로 승리했다. 2020.07.16.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최근 2경기 연속골로 한 시즌 개인 최다 공격포인트를 달성한 손흥민(28·토트넘)이 현지 매체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영국 매체 이브닝스탠다드는 16일(한국시간) "손흥민에겐 매우 다사다난했던 시즌"이라면서 "토트넘은 점점 하락세를 보이지만, 손흥민은 매 시즌 발전하고 있다"라고 조명했다.

손흥민은 이날 영국 뉴캐슬의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뉴캐슬 유나이티드와의 2019~2020시즌 EPL 36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27분 오른발 슛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토트넘은 이후 해리 케인의 멀티골을 더해 뉴캐슬을 추격을 뿌리치고 3-1 완승을 거뒀다.

지난 아스널전에서 1골 1도움으로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로 EPL 10골-10도움 클럽에 가입한 손흥민은 이날 한 골을 추가하며 11골 10도움(공격포인트 21개)로 EPL 단일 시즌 정규리그 최다 공격포인트를 달성했다.

또한 모든 대회를 통틀어 18골 12도움(공격포인트 30개)으로 유럽 무대 한 시즌 최다 공격포인트도 경신했다.
associate_pic
[뉴캐슬=AP/뉴시스]토트넘 손흥민이 15일(현지시간) 영국 뉴캐슬의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6라운드 뉴캐슬과의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27분 선제골을 넣고 세르주 오리에와 포옹하고 있다. 오리에는 최근 동생 크리스토퍼가 거리 총격으로 사망하는 슬픔을 겪은 바 있다. 2020.07.16. 
종전 기록은 2017~2018시즌 18골 11도움(29개)과 2019~2019시즌 20골 9도움(29개)이었다.

이 매체는 "손흥민이 아스널전을 시작으로 컨디션이 올라오고 있다"면서 "그는 한국에서 군사훈련과 두 번의 퇴장, 오른팔 골절상 등 다사다난한 시즌을 보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올 시즌 EPL에서 케빈 데 브라위너(맨체스터시티)와 함께 10-10클럽에 가입한 유일한 선수"라고 극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