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中 SNS에 난데없는 '현빈·송혜교 재교제설' 퍼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7-31 17:37:26
네티즌, 두 사람이 밤중에 개와 함께 산책하는 사진이라며 공개하기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문예성 기자 = 중국의 일부 언론들이 31일 송혜교와 현빈이 다시 교제하고 있다는 설을 보도했다. 두 사람 재교제설이 웨이보 등 SNS에서 확산되면서 중국 네티즌들이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는 것이다.

31일 중국 포털 왕이 연애채널 등은 "최근 한 네티즌은 현빈과 송혜교로 추정되는 두 사람이 밤중에 개와 함께 산책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인터넷에 공개했다"면서 "두 사람 재교제설에 확실한 근거가 하나 더 생겼다"고 전했다.

매체는 심지어 “두 사람이 이미 동거하고 있을 가능성도 크다”고 주장하기까지했다.

일부 네티즌은 현빈과 송혜교가 올해 초 양평에 새 집을 매입했고 두 사람이 데이트를 한 장소는 양평이라는 주장까지 했다.

또 다른 네티즌은 송혜교 친구가 공개한 영상에는 송혜교의 목소리 이외 한 남성의 목소리도 담겼다면서 이 남성의 목소리는 현빈의 목소리와 매우 비슷하다고 전하기도 했다.

다만 중국 매체들은 “현빈과 송혜교로 추정되는 두 사람이 산책하는 사진을 공개한 네티즌은 인스타그램에서 관련 사진을 삭제한 상태"라고 전했다. 

현빈과 송혜교는 지난 2008년 KBS 드라마 '그들이 사는 세상'에서 함께 출연하면서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이후 약 2년간의 공식 커플로 만남을 지속했지만, 현빈의 군 입대일 직후 결별 사실을 발표한 바 있다.

중국 연예매체들은 송중기와 송혜교 커플이 작년 6월 이혼조정 절차를 진행한다고 발표하기 4개월전에 두 사람의 이혼 가능성에 대해 보도한 적이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phis73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