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레바논 폭발 참사 사망자, 135명으로 늘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06 02:11:09
부상자도 5000명으로 증가
associate_pic
[베이루트=AP/뉴시스] 5일(현지시간) 레바논 베이루트의 폭발 참사 현장에서 부상자를 구조 중인 모습. 2020.08.06.
[서울=뉴시스] 남빛나라 기자 = 레바논 수도 베이루트 항구에서 발생한 초대형 폭발 참사의 사망자가 135명으로 늘었다.

5일(현지시간) 하마드 하산 레바논 보건장관은 현지 방송 알마나르TV 인터뷰에서 이번 폭발 사망자가 현재 135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또 5000명이 부상당했으며 수십명이 여전히 실종 상태라고 덧붙였다.

앞서 4일 지중해 연안 국가 레바논의 베이루트 항구에서 대규모 폭발 참사가 일어났다. 현지 당국자들은 항구 창고에 장기간 보관한 2750t 규모 인화성 질산암모늄이 폭발 원인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

레바논 당국은 사고 직후 100명이 사망하고 4000명 넘는 부상자가 나왔다고 발표했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ut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