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총리실, 의협 대화 제안에 "복지부와 풀어야할 사안"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06 17:40:27
의협, 5일 '총리실 협의 나서달라' 요청
국무총리실 "복지부와 협의체 구성 기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명원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과학기술관계장관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0.08.06. kmx1105@newsis.com
[서울=뉴시스] 안채원 기자 = 국무총리실은 6일 의대 정원 증원에 반대하며 총파업을 예고한 대한의사협회(의협)의 대화 제안에 "보건의료 현안은 주무 부처인 보건복지부(복지부)와 이해관계단체인 대한의사협회가 대화와 소통을 통해 풀어가야 할 사안이라고 판단된다"고 밝혔다.

총리실은 전날 의협의 '의료현안 관련 정책협의 요청'에 이 같은 내용으로 공문을 통해 답변했다고 김영수 총리실 공보실장이 전했다.

의협은 복지부와 신뢰가 전제된 심도있는 대화가 불가능하다며 정부를 대표하는 총리실이 직접 의료계와 협의에 나설 것을 요청했다.

국무총리실은 "복지부도 의협과 대화를 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국무총리실에서도 복지부가 의협과 성실하게, 열린 자세로 대화에 임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독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조속한 시일 내에 복지부와 의협이 협의체를 구성하여 국민적 관심이 큰 보건의료 현안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kid@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