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곡성서 산사태 주택 덮쳐…3명 사망, 2~3명 매몰(종합2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08 00:15:58  |  수정 2020-08-08 00:16:31
associate_pic
[곡성=뉴시스] 송창헌 기자 = 7일 오후 8시29분께 전남 곡성군 오산면 한 야산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주택 4채를 덮쳐 3명이 심정지 상태에 빠졌다. 경찰과 소방대원, 군청 관계자들이 구조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곡성군 제공) 2020.80.07 photo@newsis.com
[곡성=뉴시스] 신대희 기자 = 폭우가 쏟아진 전남 곡성에서 발생한 산사태가 주택을 덮쳐 3명이 숨졌다. 주택에는 2~3명이 추가 매몰돼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8일 곡성군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29분께 곡성군 오산면에서 야산의 흙이 무너져 내리면서 주택 4채를 덮쳤다.

이 사고로 매몰된 주민 3명(70대 여성, 50대 남성·여성)이 1시간여 만에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해당 주택에는 주민 2~3명이 더 매몰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3시간 넘게 이어온 수색을 잠정 중단했다. 지속된 장대비로 추가 붕괴 위험이 있는 만큼, 날이 밝는 대로 수색을 재개할 방침이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많은 비가 내리면서 야산의 흙들이 경사면을 따라 갑자기 미끄러졌고, 주민들이 미처 대피하지 못한 것으로 보고 있다. 수색 작업을 마친 뒤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한편 영산강 홍수통제소는 이날 집중 호우로 섬진강 수계 곡성 금곡교와 구례교에 홍수 경보를, 구례군 송정리와 곡성군 태안교 등 섬진강 중·하류 일부 구간에 홍수주의보를 각각 내렸다.


◎공감언론 뉴시스 sdhdrea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