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울시, 물폭탄 예보에 재해대책 1단계 비상발령…피해방지 총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08 17:40:36
오늘 밤 집중호우에 이은 폭우 예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종철 기자 = 한강 상류 지역의 폭우로 팔당댐과 소양강댐의 방류량을 늘리면서 6일 오전 서울 당산철교에서 바라본 한강 수위가 점점 높아지고 있다. 2020.08.06. jc4321@newsis.com
[서울=뉴시스] 배민욱 기자 = 서울시가 8일 오후 5시부터 재해대책 1단계 비상발령을 내리는 등 사전대비 태세에 돌입했다.

정체전선의 강한 비구름대가 남부지방에 이어 중부지방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상청이 예보했기 때문이다.

이날 밤 집중호우에 이은 폭우가 내릴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서울시에 호우예비특보가 내려졌다. 시는 산하기관과 자치구에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사전대비를 철저하게 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유석 서울시 하천관리과장은 "이번 호우와 관련해 철저한 사전 대비만이 피해를 방지하고 줄일 수 있다"며 "시민들은 호우대비 인명과 재산피해 방지를 위한 행동요령을 다시 한번 확인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시에 따르면 산사태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상향돼 있어 계곡, 하천, 급경사지 주변은 접근하지 날고 외출을 자제해야 한다. 특히 호우 시 도심 내 하천 수위가 급격히 상승하기 때문에 절대 들어가지 말고 지하공간에 머무는 일도 없어야 한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국지성 호우가 계속되는 가운데 2일 서울 문래동 사거리에서 갑작스런 폭우가 쏟아지고 있다. 2020.08.02. chocrystal@newsis.com
침수가 예상되는 아파트 지하주차장, 건물 등에서는 모래마대, 물막이판 등을 미리 준비해 피해를 방지하는 것이 좋다.

재난대비 자세한 내용은 서울안전누리 홈페이지(safecity.seoul.go.kr)에서 호우를 포함한 각종 재난사항 행동요령을 확인하면 된다.

기상예보를 주의 깊게 듣고 침수 또는 산사태 발생 시 안전한 곳으로 신속하게 대피하고 119로 신고해 피해를 방지해야 한다고 시는 조언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kba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