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청송 하천서 떠내려온 차량 둑에 걸려…40대 여성 구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08 18:49:53
associate_pic
[청송=뉴시스] 8일 오후 3시 49분께 경북 청송군 현서면 구산리 길안천에서 떠내려온 승용차에 타고 있던 여성 운전자가 구조되고 있다. (사진= 경북도소방본부 제공) 2020.8.8.photo@newsis.com
[청송=뉴시스] 이은희 기자 = 경북 청송의 하천에서 떠내려온 차량에 탄 40대 여성 A씨가 소방당국에 의해 1시간여 만에 구조됐다.
  
8일 경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34분께 청송군 현서면 구산리 길안천에서 A씨가 승용차에 탄 채 불어난 하천을 떠내려오다 둑에 걸렸다.

당국은 소방차 6대와 소방관 등 20여 명을 투입해 오후 3시 49분께 A씨를 무사히 구조했다. 다행히 큰 상처는 없었다.

associate_pic
8일 오후 경북 청송군 현서면 구산리 길안천에 떠내려온 승용차. 
A씨는 길안천 인근 도로에서 운전하다 하천으로 미끄러져 200여m를 떠내려온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le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