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곡성 하천 급류에 휩쓸려 실종 50대 숨진 채 발견(종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09 17:30:55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 거센 물살. (뉴시스 DB). photo@newsis.com
[곡성=뉴시스]  류형근 기자 = 전남 곡성의 하천에서 시신으로  발견된 남성이 지난 8일 급류에 실종된 50대 남성인 것으로 확인됐다.

전남 곡성경찰서는 9일 곡성의 하천에서 숨진 채 발견된 남성이 전날 실종신고 된 A(56)씨라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8시27분께 전남 곡성군 고달면 하천에서 주민에 의해 발견됐다.

주민들은 하천에 사람이 있는 것을 보고 경찰과 소방 등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가 발견된 곳은 실종지점에서 1.5㎞ 정도 떨어져 있었으며 섬진강과 합류하기 직전 수로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시신이 전날 오전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A씨인 것으로 보고 지문대조 등 신원 확인 작업을 벌였다.

경찰은 A씨 실종 당시 옆에 있었던 지인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한편 A씨는 지인과 함께 지난 8일 오후 12시3분께 고달천 위 도로를 건너다 급류에 휩쓸려 실종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hgryu7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