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세계평화청년학생연합, 충청 수해복구 봉사활동

등록 2020.08.10 11:33:0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천안=뉴시스] 이종익 기자 = 충남 아산 선문대학교와 ㈔세계평화청년학생연합(YSP)은 지난 7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천안과 아산지역을 중심으로 수해복구를 위한 자원봉사를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들은 천안과 아산을 비롯해 금산 등 충청지역 12개 시군에서 '피스디자이너(Peace Designer, PD) 어셈블러'로 라는 명칭으로 구호활동을 펼치고 있다.

앞서 이들은 8일 대한적십자사와 세계평화여성연합 등 봉사자 총 200여 명을 침수피해가 집중 된 천안 목천읍과 아산 도고읍 등 8곳에 분산 배치돼 비닐하우스 복구, 토사 유입물 청소 등을 실시했다.

김성주 YSP 충청센터장은 "PD 어셈블러 긴급대응 활동은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가능하다. 자원봉사 참여는 언제든 동참할 수 있다"며 시민들의 참여를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007new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