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전소미, 美빌보드 독점 인터뷰…"나의 멘토는 테디"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14 14:05:5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가수 전소미. (사진 = 더블랙레이블)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수민 인턴 기자 = 가수 전소미가 미국 유명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와 단독 인터뷰를 진행했다.

미국 빌보드는 지난 11일(현지 시각) 올 여름 가요계 컴백한 전소미의 새 싱글 '왓 유 웨이팅 포 유(What You Waiting For)'의 글로벌한 성적에 대한 심도 있는 단독 인터뷰를 전격 공개했다.

최근 '왓 유 웨이팅 포 유'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전소미에 대해 빌보드는 "솔로 가수로서 홀로서기 이후, 빠른 속도로 대스타의 반열에 오른 그녀는 '왓 유 웨이팅 포 유'의 성공과 함께 19살의 나이로 엄청난 커리어를 쌓았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전소미가 빌보드와 진행된 독점 인터뷰에 대해서 "정말 흥분을 감출 수 없는 시간"이라며 "'벌스데이(BIRTHDAY)' 발매 이후 꽤 많은 시간이 지나서, 오랜 시간 기다려준 팬들을 위해 색다르고 쿨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 ''왓 유 웨이팅 포 유'의 성공은 저에게 큰 자극제가 되어 더 열심히 음악을 만들고 싶은 마음이다"라고 말했다.

뮤직비디오에 대해 전소미는 "촬영 현장은 정말 영화 촬영장의 축소판 같았다. 각각의 소품이 목적과 의미를 담고 있었다. 프로듀서인 테디 대표님, 뮤직비디오 감독님과 제가 항상 매일같이 미팅을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뮤직비디오 속 모든 장면을 좋아하지만 제가 침대를 밀어서 벽을 통과하는 장면, 그리고 포크레인을 이용해서 집을 부수는 장면이 제일 재미있었어요. 제 생각엔 제가 벽과 집을 부수는 걸 좋아하나 봐요"라고 덧붙였다.

뿐만 아니라 전소미는 의상 선택에도 직접 참여했다.

그는 "저는 어릴 때부터 의상을 통해서 자신을 표현하는 걸 즐겼고, 여전히 그래요. 그래서 모든 스타일링에 직접 참여하며 진지하게 접근하고 있어요"라고 말했다.

꾸준히 글로벌 환호를 받은 전소미는 최근 'Interscope Records(인터스코프 레코드)'와의 계약을 체결함으로써, 세계 시장에 새로운 첫 발을 내디뎠다.

이에 전소미는 "인터스코프의 가족이 되어서 정말 영광이고 흥분된다. 세계적으로 전설적인 아티스트들과 함께 같은 팀이 되는 기쁨을 감출 수 없다"라며 뿌듯해했다.

마지막으로 전소미는 가장 중요한 멘토이자 큰 영향을 끼치는 사람으로 회사 대표인 테디를 꼽았다.

그는 "테디 대표님은 K-POP 역사상 모두가 인정하는 가장 성공한 프로듀서예요. 어렸을 때부터 그가 만든 음악을 들으며 가수의 꿈을 키웠는데, 정말 운이 좋게도 이제는 그의 천재성을 직접 볼 수 있어요"라고 말했다.

또한 "대표님이 저에게 해준 조언 중 하나는 단순히 좋은 가수와 음악가가 되기보다는 훌륭한 사람이 되어야 한다고 말씀하셨고, 그게 바로 제가 목표하는 바다"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sm93102@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