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광주/전남

신안군 '섬 우럭·불볼락 축제' 취소…코로나19 확산 방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03 10:50:09
associate_pic
[신안=뉴시스] 신안 '섬 우럭축제'. (사진=신안군 제공) 2020.09.03. photo@newsis.com

[신안=뉴시스] 박상수 기자 = 전남 신안군은 흑산도와 홍도에서 개최될 예정이던 '섬 우럭 축제'와 '섬 불볼락 축제'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취소한다고 3일 밝혔다.

우럭과 불볼락은 지난해 기준 90어가에서 911여t을 잡아 80여 억원의 수익을 올리는 신안군 어민들의 소득원이다. 현재 우럭은 1㎏당 9000원~1만원, 불볼락은 1㎏당 7000원에 판매되고 있다.

우럭과 불볼락은 육질이 단단하며 씹힘이 좋아 우리 국민들이 선호하는 어종이다.피로 회복과 간 기능 향상, 노화 방지 등에 효능이 있으며, 맛이 좋아 횟감과 매운탕으로 즐겨먹는 생선이다.

야채와 함께 끓여먹는 매운탕은 얼큰하면서도 시원하며 담백하여 숙취해소에 좋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수산물 축제들이 계속해서 취소되는 상황이 안타깝지만 모든 자원과 역량을 총동원해 위기 상황에 대응해 나갈 것"이라며 "올 행사는 취소되지만 더욱 새로운 모습으로 내년에 선보일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arks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