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울아산병원 산모 코로나19 확진…신생아 포함 100여명 음성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11 13:56:57
병원 도착후 기침·발열 호소해 코로나19 검사
보호구 착용하고 제왕절개…수술후 확진 판정
신생아·의료진·환자 등 동선 겹친 100여명 음성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윤청 기자 = 3일 서울아산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5명이 추가로 발생해 서울아산병원 내 코로나19 총 확진자는 6명이 됐다. 사진은 이날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동관 모습. 2020.09.03.

 radiohead@newsis.com
[서울=뉴시스] 안호균 기자 = 서울아산병원을 방문한 산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1일 서울아산병원에 따르면 30대 산모 A씨는 전날 오전 7시께 응급 분만을 위해 이 병원을 찾았다. A씨는 병원에 도착하자마자 기침, 발열 등의 증상이 있다고 밝혔고, 의료진은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했다.

의료진은 A씨에게 자궁 수축과 출혈 등의이 나타나 응급 분만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판단했다. 의료진은 감염 예방을 위한 보호구를 착용하고 전날 오후 1시께 제왕절개 수술을 시행했다.

A씨는 무사히 제왕절개 수술을 마쳤지만 수술 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의료진은 A씨가 낳은 아이도 음압병실로 격리했지만 다행히 신생아는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아산병원은 A씨와 동선이 겹치는 의료진, 환자 등 100여명에 대한 검사를 실시하고 역학 조사를 진행 중이다.

병원 관계자는 "해당 분만장과 병동의 환자, 의료진을 다 검사해서 모두 음성으로 나왔다"며 "앞으로 역학 조사를 해서 추가적으로 대상이 있으면 더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ahk@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