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수도권 직장·요양원·교회發 집단감염…동훈산업개발 24명 확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19 14:48:48
쿠팡 남양주2배송캠프 근무자도 확진…캠프폐쇄
기아차 소하리공장 16명·고양시 박애원 19명 등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신대희 기자 = 지난 10일 오전 광주 북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진단 검사 대상자의 검체를 채취하고 있다. 2020.09.10. sdhdream@newsis.com
[서울=뉴시스] 변해정 정성원 기자 = 수도권 지역 직장과 요양원, 교회를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 나오고 있다. 특히 직장발(發) 감염이 물류센터로 확산될 가능성도 있다.

19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국내 발생 현황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기준 부동산 관련 업체인 서울 강남구 동훈산업개발에서 총 24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앞서 지난 15일 종사자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종사자 18명, 가족 5명이 추가 감염됐다.

역학조사 결과 해당 업체는 밀집된 환경이 조성돼 추가 확진자가 나올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권준욱 방대본 부본부장은 이날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독서실형 책상 구조로 돼 있고 근무자들이 밀집한 상태로 부동산과 관련된 상담을 진행하는 것으로 파악했다"고 말했다.

해당 업체와 관련된 검사 대상자는 직장 종사자와 그들의 가족 등을 포함해 총 181명이다.

확진자 24명 가운데 쿠팡 남양주2배송캠프 근무자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배송캠프는 폐쇄된 상황이다.

현재 방역당국은 추가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경기 광명시 기아자동차 소하리공장 접촉자 조사 중 2명이 추가로 감염돼 누적 확진자는 16명이다. 직원이 11명, 가족과 지인이 5명이다.

인천 미추홀구 소재 소망교회에서는 지난 18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과정에서 5명의 감염자가 추가로 확인됐다. 지표환자를 포함해 교인 6명이 지금까지 확인됐다.

경기 고양시 정신요양시설인 박애원과 관련해 입소자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누적 확진자는 19명이다. 현재까지 직원 3명, 입소자 15명, 가족 1명이 감염됐다.

앞서 방역당국이 파악한 집단감염 사례에서도 연일 추가 확진자가 나오고 있다.

지난 14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수도권 지인모임 관련 사례에서 9명이 추가로 감염되면서 총 10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이 가운데 지표환자를 포함한 모임 참석자가 6명, 이들의 가족과 지인이 4명이다.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과 관련해 근무자·환자의 가족과 간병인 2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관련 확진자는 총 48명이다. 병원 근무자 중에서는 의료진 1명, 기타 직원 17명이 감염됐다. 환자 4명, 가족과 간병인이 26명도 확인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hjpyun@newsis.com, jungs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