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동부

양평군, 지역사회 중심 아토피·천식 예방관리 환경 조성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2 11:23:33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51곳에 마스크 및 보습제 등 지원
associate_pic
양평군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51개소에 마스크, 보습제 등 운영 물품 지원.
[양평=뉴시스] 문영일 기자 = 경기 양평군은 지역주민의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역사회 중심의 아토피·천식 예방관리를 위한 환경을 조성 중이며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51개소에 마스크 및 보습제 등 운영 물품을 지원했다고 22일 밝혔다. 

아토피․천식 안심학교는 아토피 피부염·천식·알레르기비염 등 알레르기 질환이 있는 학생이 학교에서 건강하게 생활하고 학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학교 중심의 예방관리 프로그램으로, 군은 2009년 이 사업을 본격 시작, 현재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51개소(초교 19개소, 유치원 17개소, 어린이집 15개소)를 운영 중이다.

지원한 물품은 마스크 및 마스크 줄, 알레르기 상태에 따라 사용하는 환아 보습제, 핸드크림 등이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보건소 담당 직원들이 직접 각 학교를 방문해 전달했다.

또한 그동안 운영되고 있는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51개소, 1606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2020년 알레르기질환 유병률 조사를 실시했으며 그 결과 2019년도 대비 알레르기 비염이 14%, 아토피 피부염이 5%, 식품알레르기가 16%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사업이 효율적으로 진행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아토피·천식은 소아기때 적절한 치료가 지연되거나 치료 기회를 상실하게 되면 성인기 질환으로 이행될 가능성이 높아 알레르기 진행과정을 조기에 차단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며 사회·경제적 성장에 의한 생활환경 변화 등으로 알레르기 질환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다.

군에서는 사전에 환아들을 파악하고 안심학교별로 환아 관리카드를 배부해 체계적으로 관리 중이며 안심학교 응급상황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만12세 미만 아동 대상의 ‘아토피피부염 환아 보습제 지원사업’, ‘취약계층 알레르기 질환 치료비 지원사업’ 등도 추진중이다.

자세한 사항은 군보건소 건강증진과(031-770-3567)로 문의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ctdesk@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