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제주

제주교육청 학생가장 180명에 추석 성금…1인당 30만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2 13:45:47
‘작은 사랑의 씨앗’…교직원과 독지가 기부금으로 마련
associate_pic
제주도교육청 전경. (뉴시스DB)


[제주=뉴시스] 양영전 기자 = 제주도교육청이 도내 학생가장 180명에게 추석 맞이 성금을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성금은 도교육청 소속 교직원의 봉급 중 천원 미만의 자투리 금액과 도내 기업체 및 독지가들이 자발적으로 출연한 기부금으로 조성됐다.

도교육청은 이렇게 조성한 ‘작은 사랑의 씨앗’ 성금을 지난 1998년부터 학생가장에게 정기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이번 지원 대상은 초등학생 44명, 중학생 33명, 고등학생 103명 등 총 180명이며 1인당 30만원씩 받게 된다.

이석문 제주교육감은 서한문을 통해 “도내 교직원들과 기업체, 독지가분들께서 모아주신 사랑이 여러분에게 따뜻한 희망으로 전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0jeoni@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