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송대관, '네박자'로 출연료 7배 뛴 사연…"100억 집 샀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6 14:06:19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가수 송대관이 지난 25일 KBS 2TV 예능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출연했다. (사진 = '신상출시 편스토랑' 캡처) 2020.09.26.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호길 인턴 기자 = 가수 송대관이 '편스토랑'에서 히트곡 '네박자'로 거액을 벌어들인 사실을 공개했다.

송대관은 지난 25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출연, 가수 진성의 집을 찾아 환갑을 축하했다. 그는 이 자리에서 '네박자' 성공담을 전했다.

송대관은 "'네박자'가 9시 뉴스에 나올 정도로 성공했다"며 "한 달 출연료가 700만원이었는데 '네박자' 이후 5000만원으로 (껑충 뛰었다)"고 말했다.

이어 당시 '네박자'의 히트로 100억원에 달하는 집을 구매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트로트계 라이벌인) 태진아가 (질투해) 이제 노래 안 한다고 했다. 그러더니 '사랑은 아무나 하나'로 대박이 났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송대관이 1998년 발표한 노래 '네박자'는 단순하면서도 중독성 강한 리듬으로 트로트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nevad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