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태풍으로 멈춘 '월성3호기' 발전 재개…20일 만에 정상 출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7 17:04:34
associate_pic
월성원자력발전소
[경주=뉴시스] 이은희 기자 = 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는 태풍으로 멈췄던 월성3호기(가압중수로형 70만㎾급)가 발전을 재개해 27일 오후 2시 5분에 정상운전 출력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월성3호기는 지난 7일 제10호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터빈발전기가 정지됐다.

월성본부는 터빈 정지의 원인인 계기용변성기를 교체하는 등 전력계통에 대한 점검을 완료하고 지난 26일 오후 7시 52분에 발전을 재개했다.
 
월성본부 관계자는 “향후 태풍 발생 시 동일사례 재발을 방지하기 위한 전력설비 신뢰도 향상방안을 수립, 이행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e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