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김용건 "싱글된 지 20년…연애라는 게 쉽지 않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9 17:38:5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29일 재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 (사진 = MBN 캡처) 2020.09.2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호길 인턴 기자 = 배우 김용건이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에서 황신혜와 새로운 만남에 대한 진솔한 대화를 나눴다.

김용건은 29일 재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우다사3)에서 황신혜와 캠핑카 데이트를 하며 속마음을 털어놨다.

그는 "싱글된 지 20년 조금 넘었다"며 "혼자된 게 내세울 일은 아니지만, 살다 보니 그렇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황신혜는 "나도 15년 됐다"며 "남자들은 혼자 있기 힘든데 어떻게 혼자 지내셨냐"고 물었다.

그러자 김용건은 "연애라는 게 쉽지가 않았다. 그러다 보니 혼자 생활하는 게 익숙해졌다. 지금은 '건강하게 살아야겠다'는 생각뿐"이라고 답했다.

솔직한 고백으로 한층 가까워진 두 사람은 다음날 아침 애칭을 정했다. 김용건과 황신혜는 서로를 각각 '우리 신혜', '울 건 오빠'라고 부르기로 정하며 친밀도를 높였다.

'우다사3'은 다시 사랑을 찾고 싶은 남녀의 가상 커플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김용건·황신혜를 비롯해 이지훈·김선경, 오현경·탁재훈, 지주연·현우 등 네 쌍의 커플이 출연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nevad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