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방심위, 추석 연휴 악성 민생침해 정보 적극 대응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30 16:29:13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방심위 머릿돌. (사진 = 방심위 제공) 2020.05.28.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사회혼란 야기 정보, 불법 도박·금융 정보 및 불법 식·의약품 정보 등 악성 민생침해 정보에 대해 추석 연휴기간에 적극 대응한다고 30일 밝혔다.

 방심위는 이날부터 10월4일까지 코로나19 관련 사회혼란 야기 정보가 유통·확산되지 않도록 중점 모니터링을 실시한다.

이와 함께 주로 사회적 취약 계층을 노리고 서민경제에 심각한 악영향을 주고 있는 불법 도박·금융 정보에 대해서도 강력 대처할 계획이다.

올해 들어 방심위가 시정요구 조치한 악성 민생침해 정보 현황을 살펴보면, 8월말 기준으로 불법 도박 정보 3만646건, 불법 식·의약품 정보 2만5955건, 불법 금융 정보 1만796건, 코로나19 관련 사회혼란 야기 정보 185건 순으로 나타났다.

 사설 FX마진 거래 등 신종 불법 도박 사이트가 성행함에 따라 유관기관과 긴밀한 공조를 통해 시정요구했고, 미등록 대부업, 신용카드·휴대전화 소액결제를 이용한 불법 대출을 알선하는 불법금융 정보에 대해서도 자체 모니터링 및 유관기관 공조 강화로 시정요구 건수는 전년도의 1만1323건을 넘어선 1만1796건에 이르고 있다.
 
또 식품을 판매하면서 특정 질병의 예방 및 치료에 효과가 있다고 허위·과대 광고하거나, 의약품을 인터넷으로 불법 판매하는 등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협하는 불법 식·의약품 정보에 대해서도 중점 모니터링을 실시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suejeeq@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