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2AM 정진운·샤이니 키·빅스 엔, 오늘 나란히 전역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07 10:22:54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2AM 정진운·샤이니 키·빅스 엔. (사진 = 정진운·키·엔 인스타그램) 2020.10.07.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호길 인턴 기자 = 그룹 '2AM' 정진운, '샤이니' 키, '빅스' 엔이 7일 전역한다.

연예계에 따르면 이들은 이날 현역 군 복무를 마치고 민간인이 된다. 최근 휴가를 나온 세 사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부대 복귀 없이 미복귀 전역한다.

정진운, 키, 엔은 지난해 3월4일 충남 논산훈련소에 입소해 군악대로 국방의 의무를 수행했다. 1년7개월여 만에 군복을 벗는다.

엔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잘 다녀왔다. 길다면 길었고, 짧다면 짧았던 시간이지만 많이 느끼고 배울 수 있었던 소중한 시간이었던 만큼 아직도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후임들과 국군 장병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더욱 노력하는 차학연이 되겠다"고 전역 소감을 밝혔다.

키도 인스타그램에 군복을 입고 촬영한 사진을 게재하며 "준비됐어? 이제 인스타 알람 단단히 켜놔요"라고 적어 전역 후 펼칠 활동을 예고했다.

키와 정진운은 2008년 각각 샤이니와 2AM 멤버로 데뷔해 가수와 배우로 활약했다. 2012년 빅스 일원으로 데뷔한 엔은 드라마와 뮤지컬 무대에서 활동을 펼쳤다.


◎공감언론 뉴시스 nevad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