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유튜버 정배우 "가짜사나이 로건·정은주 불법퇴폐업소 출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13 10:22:22
"증거 체크 끝났다 영상은 오후 7~8시 공개할 것" 폭로
로건 아내 "아직 무슨 일인지도 모르겠다" 당황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해군특수전전단(UDT/SEAL) 부사관 출신 유튜버 로건. (사진 = 로건 인스타그램)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호길 인턴 기자 = 유튜브 콘텐츠 '가짜 사나이' 2기에 교관으로 출연 중인 유튜버 로건과 정은주가 불법 퇴폐업소에 드나들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유튜버 정배우는 13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이같이 폭로하며 두 사람이 음란물 사이트 '소라넷'에서 '초대남(타인의 아내·애인과 성관계를 하는 남성)'도 했다고 주장했다.

정배우는 "증거 체크 끝났다"고 의혹 입증에 자신감을 드러내며 1년 반 동안 교제한 전 여자친구가 제보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날 오후 7~8시에 관련 영상을 공개하겠다고 예고했고, 로건과 정은주에게 연락했지만 답변이 없는 상태라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로건의 아내는 당황스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아내는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아직 무슨 일인지도 모르겠다"며 "구설에 올라 많은 분들이 불편하실 거라 생각한다. 저 역시 그렇다"고 적었다.

다만 "아직 사실과 판결이 안 된 상태에서 저에게 댓글로 '유산 가자'는 발언은 도저히 참을 수가 없어 게시글을 모두 내렸다"고 악성 댓글을 지적했다. 그는 현재 임신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가짜사나이’는 MBC 예능프로그램 '진짜 사나이'를 모방한 콘텐츠로 평균 이하의 체력을 가진 유튜버들에게 고강도 훈련을 한 프로그램으로 인기지만 각종 의혹과 여러 구설에 오르며 곤욕을 치르고 있다. 로건과 정은주는 2기에 합류한 교관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nevad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