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로건 아내, 남편 성추문에 "저 역시 혼란…죄송하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13 11:33:01
정배우, 로건 '불법 퇴폐업소' 출입 의혹 제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해군특수전전단(UDT/SEAL) 부사관 출신 유튜버 로건. (사진 = 로건 인스타그램)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호길 인턴 기자 = 유튜브 콘텐츠 '가짜 사나이' 2기에 교관으로 출연 중인 유튜버 로건의 아내가 13일 제기된 남편의 성추문 논란과 관련해 "저 역시 혼란한 상황에 놓여 있다"고 밝혔다.

로건 아내는 이날 자신이 운영 중인 개인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이같이 밝히며 "진위 여부를 확인하고 인정할 부분이 있다면 인정하고 보도에 대한 대응이 필요하다면 대응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유튜버 정배우는 이날 로건이 불법 퇴폐업소에 출입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음란물 사이트 '소라넷'에서 '초대남(타인의 아내·애인과 성관계를 하는 남성)'을 했다고도 주장했다.

로건 아내는 "저는 아직 무슨 일인지도 모르겠다"며 당황스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어 악성 댓글이 쏟아지고 있어 댓글은 차단하겠다고 밝혔다.

임신 중인 것으로 알려진 그는 "다만 아직 사실과 판결이 안 된 상태에서 저에게 댓글로 '유산 가자'는 발언은 도저히 참을 수가 없어 게시글을 모두 내렸다"고 적었다.

또한 "남편에 대한 구설이 판결이 날 때까지 조금 너그럽게 기다려주시는 건 어떨까 생각한다"며 "좋지 않은 일이 생겨 여러분들이 불편했을 것에 대해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로건은 해군특수전전단(UDT/SEAL) 부사관 출신으로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가짜 사나이' 2기에 교관으로 출연, 유명세를 얻었다. 군대와 운동에 대한 콘텐츠를 올려 25만명 이상의 유튜브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nevad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