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야구

MLB닷컴 전문가 82%의 선택 "우승은 다저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0 17:11:06
associate_pic
[알링턴=AP/뉴시스]LA 다저스 마무리 훌리오 유리아스가 18일(현지시간) 미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 7차전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경기에서 승리한 후 환호하고 있다. 다저스는 7회 등판한 유리아스가 9회까지 무실점 완벽투로 틀어막고 7회 말 터진 코디 벨린저의 결승 1점 홈런으로 4-3으로 승리하면서 시리즈 전적 4승3패로 2020 월드시리즈에 진출해 탬파베이 레이스와 대결을 펼친다. 2020.10.19.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인 MLB닷컴에서 활동 중인 전문가들 대다수는 LA 다저스가 2020 메이저리그(MLB)의 주인공이 될 것이라 내다봤다.

MLB닷컴은 월드시리즈를 하루 앞둔 20일(한국시간) 소속 기자들을 상대로 실시한 설문 결과를 공개했다.

전체 71명의 응답자 중 82%에 해당하는 58명은 다저스가 탬파베이를 격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탬파베이를 택한 이는 13명에 그쳤다.

다저스는 최근 수년 간 내셔널리그(NL)의 강호로 군림했다. 2017년과 2018년에는 월드시리즈의 경험을 축적했다. 1988년 이후 32년째 패권이 없다는 점이 선수들을 조급하게 만들 수 있겠지만, 전력상 다저스가 우위에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견해다.

메츠 담당인 앤서니 디코모 기자는 "다저스는 이미 큰 무대에서 충분히 실패했다. 그들은 성공을 위해 무엇을 해야하는지 정확히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마이크 페트리엘로 기자는 "탬파베이는 언더도그가 아니다. 매우 훌륭한 팀"이라면서도 "하지만 랜디 아로자레나를 제외하면 공격이 약점"이라고 지적했다.

언제 시리즈가 끝날 것인가라는 물음에는 33명이 다저스의 6차전 승리를 예측했다. 다저스의 7차전 승리가 16명으로 뒤를 이었고, 8명은 다저스가 5차전에서 마무리 할 것이라고 봤다.

승패를 떠나 86%에 달하는 61명은 최소 6차전의 긴 시리즈를 예상했다.

MVP는 다저스의 무키 베츠가 40명으로부터 몰표를 받았다. 2위 코디 벨린저(6표)와 6배 넘는 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