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이인영 "WFP 대북사업 적극 지원"…노벨상 수상 축하서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0 20:22:40
李, 취임 직후 WFP 통한 대북 지원 나서
"식량이 최고의 백신…WFP 역할 중요"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명원 기자 =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316차 남북교류협력추진협의회에서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0.08.06. kmx1105@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지현 기자 =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세계식량계획(WFP)의 노벨평화상 수상을 축하하며 앞으로 WFP의 대북사업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20일 WFP에 따르면 이 장관은 지난 15일 데이비드 비즐리 사무총장에게 보낸 수상 축하 서한에서 "통일부는 앞으로도 WFP의 북한 사업에 관심을 두고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장관은 또 "코로나19 백신이 개발·상용화되기 전까지는 식량이 혼돈에 맞서는 최고의 백신이라는 부분에 깊이 공감한다"면서 "WFP의 역할은 갈수록 중요해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이동이 통제됐음에도 불구하고 WFP가 긴급 구호 현장에서 이뤄낸 결정적 역할과 성과가 세상에 알려지게 된 것을 대단히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 장관은 취임 직후인 지난 8월6일 첫 대북 인도적 지원 사업으로 WFP의 북한 영유아·여성 지원사업에 1000만달러(약 119억원)을 지원한 바 있다.

통일부는 지난해 WFP를 통해 북한에 쌀 5만t을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하기도 했다. 다만 북한이 이를 거부하면서 실제 지원은 이뤄지지 못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in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