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윤석열 "文, 총선후 '흔들리지 말고 임기 지키라' 전해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2 18:30:52
윤석열, '거취 문제'에 대한 질문받고 답변
"민주당서 사퇴요구 할 때 메신저로 전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이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대검찰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0.10.22. mangusta@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재환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이 총선 이후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흔들리지 말고 임기를 지켜달라"는 말을 전해들었다고 밝혔다.

윤 총장은 22일 국회에서 열린 대검찰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이 같이 말했다.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은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수사지휘권을 행사해 윤 총장을 찍어내려 한다. 거취 문제에 대한 입장을 밝혀달라'고 말했다.

이에 윤 총장은 "임명권자인 대통령이 임기동안 소임을 다하라고 했다"라며 "여러 복잡한 일들이 벌어지고 나서 지난 총선 이후에도 아마 더불어민주당에서 뭐 사퇴하란 얘기가 나왔을 때도, 적절한 메신저를 통해 '흔들리지 말고 임기를 지키면서 소임을 다하라'고 전해줬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제가 임기 동안 할 일을 충실히 하는 것이 아마 임명권자에 대한 것뿐 아니라 국민들에 대한 책무라고 생각한다"면서 "흔들림 없이 제 소임을 다할 생각이다"고 부연했다.

윤 총장은 이날 오전에도 거취 문제에 대한 질문을 받고 "아직 임명권자께서 말씀이 없고, 임기라는 것은 취임하며 국민과 한 약속이다"며 "어떤 압력이 있더라도 제가할 소임을 다 할 생각이다"고 답하기도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eerleader@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