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야구

탬파베이, WS서 1패 뒤 1승…최지만 1안타 2득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2 12:57:20
최지만, 한국인 월드시리즈 1호 안타 신고
associate_pic
[알링턴=AP/뉴시스]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이 20일(현지시간) 미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LA 다저스와의 2020 MLB 월드시리즈 2차전 6회 초 선두타자로 나와 안타를 치고 있다. 최지만은 후속 타선의 지원으로 득점했고 탬파베이는 7회 초 6-3으로 앞서 있다. 2020.10.22.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탬파베이 레이스가 LA 다저스를 잡고 월드시리즈(WS)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탬파베이는 2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프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2020 월드시리즈(7전 4선승제) 2차전에서 6-4로 승리했다.

전날 1차전에서 다저스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를 공략하지 못하면서 패했던 탬파베이는 2차전에서 선발 블레이크 스넬의 호투와 브랜도 로우의 홈런 두 방을 앞세워 승리했다.

스넬은 아쉽게 승리투수가 되지 못했지만 4⅔이닝 2피안타 4볼넷 9탈삼진 2실점으로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 스넬은 4회까지 무실점 호투를 펼치다가 5회 갑작스럽게 난조를 보여 강판됐다.

로우는 1회초 선제 솔로 홈런을 날린 후 5회 공격에서 투런 홈런을 쏘아 올려 승리의 주역이 됐다. 조이 웬들은 3타수 1안타 3타점으로 활약했다.

다저스는 크리스 테일러, 윌 스미스, 코리 시거의 홈런을 앞세워 추격에 나섰지만, 전세를 뒤집지 못했다. 

선취점은 탬파베이가 가져갔다.

탬파베이 로우는 1회초 솔로 홈런을 날려 기선을 제압했다.

탬파베이는 4회 2사 1, 2루에서 웬들의 2타점 2루타로 3-0을 만들었다. 5회 공격에서는 로우의 투런 홈런에 힘입어 5-0으로 달아났다.

다저스는 테일러의 투런 홈런으로 반격을 시작했지만, 6회 최지만과 마뉴엘 마고에게 연속 안타를 내준 후 웬들에게 희생플라이를 허용했다.

다저스는 6회말 스미스의 솔로 홈런, 8회 시거의 솔로 홈런으로 탬파베이를 압박했다.

탬파베이는 불펜진을 총 가동해 다저스의 추격을 막아냈다.

탬파베이 최지만은 5-2로 앞선 6회초 선두타자로 나와 다저스 조 켈리의 97마일(156㎞)짜리 직구를 공략해 우전안타를 터뜨렸다.

한국인 야수로는 처음으로 월드시리즈에 선발로 출전해 기록한 1호 안타였다.

이날 최지만은 3타수 1안타 2득점을 기록했다.

월드시리즈 3차전은 24일 오전 9시 8분에 개최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